가을 정취를 물씬 느낄 수 있는 국화축제의 장이 서울 도심 불광사에서 펼쳐졌습니다. 

서울 잠실 불광사는 오늘(26일) 본당 앞마당에서 ‘제3회 불광사·불광법회 국화향기 나눔전’ 개막식을 열어 다음 달 31일까지 일정에 돌입했습니다.

‘단풍 드니 국화 핀다’를 주제로 한 이번 나눔전에서는 꽃 모양의 대형 조형물을 비롯해 다양한 국화꽃들이 코로나19로 지친 시민과 불자들에게 힐링의 시간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서울 불광사 회주 지철스님
서울 불광사 회주 지철스님

불광사 회주 지철스님은 인사말에서 “오직 진리와 법의 향기만이 사방을 가리지 않고 두루두루 퍼져나가는 것”이라면서 “(불광)바라밀의 향을 온 법계에 두루하도록 힘써 정진하자”라고 당부했습니다.

개막식에서 회주 지철스님과 주지 지현스님 등 사중 스님들과 신도들은 서원지를 작성해 화분에 꽂고 부처님 전에 올리는 의식도 진행했습니다.